대한예수교 장로회
큐티 / 독서 산책

나를 부르신 목적

작성자 늘푸른 댓글 / 조회: 1,705회 작성일 2020-06-24 20:50
*** 나를 부르신 목적 ***
*** 고린도전서 1:26-31 ***
 
러시아의 소설가인 ‘안드레이 비토프(Andrei Bitov)’는 무신론적인 공산주의 사회에서 자랐습니다. 그는 삶의 뚜렷한 목적을 느끼지 못하고 우울한 마음으로 방황하던 어느 날, 삶의 큰 변화를 겪는 사건을 경험합니다. 그는 그 날을 이렇게 회상합니다.
“스물일곱 살 되던 해 어느 날, 나는 레닌그라드(현, 상트페레르부르크)에서 지하철을 타고 있었다. 그 당시 나는 너무나도 절망하여 그 순간 삶이 멈춰버릴 것 같았고, 나의 미래는 통째로 없어질 것 같았다. 삶의 의미는 생각조차 할 수 없었다. 그 때, 갑자기 한 구절이 눈에 띄었다. ‘하나님 없이는 삶을 이해할 수 없다(Without God life makes no sense).' 나는 그 구절을 계속 되새기며, 그 구절을 계단삼아 절망 속에서 빠져나와 하나님의 빛 가운데로 한 걸음씩 들어가게 되었다.”
 
온 우주의 목적도 있고, 하나님의 백성인 성도들에 대한 목적도 있지만, 가장 중요한 것은 하나님께서 나를 부르신 목적을 아는 것입니다. 미리 말씀드리지만 이 개별적인 부르심은 말 그대로 하나님께서 성도 각자에게 나타내시고 역사하십니다. 다만 ‘이 개별적인 부르심의 목적을 어떻게 알 수 있느냐?’라는 것입니다.
 
방법은 오직 한 가지입니다.
나를 만드시고 이 시대에 부르시고 이 자리에 보내신 주인이신 하나님께 묻는 것입니다.
성경에 나오는 인물들 중에서 하나님께서 가장 좋아하셨던 사람이 누구라고 생각합니까? 모세는 하나님께서 그 이름으로도 아신다고 하셨고, 아브라함은 벗이라고 부르셨으며, 노아, 다니엘, 욥은 의인으로 인정하셨습니다. 모든 기록으로 볼 때, 하나님께서 사랑하셨던 사람은 다윗이었습니다. 왜 하나님께서 다윗을 좋아하셨는지 살펴보니, 한 가지 특징이 ‘매사에 하나님께 물었다.’는 것입니다. 아주 시시콜콜 하나님께 물었습니다. 이 사실은 나를 부르신 삶의 목적을 위하여 정말 중요합니다. 하나님의 깊으신 뜻을 깨달은 바울이 이렇게 알려줍니다. 빌립보서 4:6-7절입니다.
아무 것도 염려하지 말고 다만 모든 일에 기도와 간구로 너희 구할 것을 하나님께 아뢰라. 그리하면 모든 지각에 뛰어난 하나님의 평강이 그리스도 예수 안에서 너희 마음과 생각을 지키시리라.”
 
여러분은 얼마나 주님께 묻습니까?
저는 이 비밀을 깨달은 후 내게 대한 모든 것을 주님께 묻고, 아뢰고, 지난 온 것들에 대하여 보고하는 것을 힘쓰고 있습니다. 왜냐하면 이 일을 하나님께서 너무 기뻐하신다는 것을 알았기 때문입니다. 요한복음 14:13-14절입니다.
너희가 내 이름으로 무엇을 구하든지 내가 행하리니 이는 아버지로 하여금 아들로 말미암아 영광을 받으시게 하려 함이라. 내 이름으로 무엇이든지 내게 구하면 내가 행하리라.”
 
이 말씀을 믿고 여러분의 삶에서 적극적으로 시행하십시오. 분명한 삶의 변화가 나타날 것입니다. 하나님께서는 여러분을 이 세상에서 둘도 없는 분명한 목적으로 하나님의 사람으로 부르셨습니다. 이 하나님을 신뢰하고 성실하게 따라가십시오.
Total 850건 1 페이지 RSS
큐티 / 독서 산책 목록
No
제목
  • 글쓴이
  • 날짜
  • 조회
어떻게 하나님을 신뢰합니까?
  • 늘푸른
  • 11-12
  • 362
하나님을 신뢰하십시오.
  • 늘푸른
  • 11-12
  • 326
나를 부르신 목적
  • 늘푸른
  • 06-24
  • 1706
담대하십시오.
  • 늘푸른
  • 01-09
  • 1636
그리스도인의 지혜
  • 늘푸른
  • 03-14
  • 2378
성공의 비결
  • 늘푸른
  • 01-08
  • 2430
  • 늘푸른
  • 10-08
  • 3419
이 시대에 주님이 기대하시는 것
  • 늘푸른
  • 09-19
  • 4305
생명의 능력
  • 배의신
  • 06-10
  • 3821
그리스도인의 성실함
  • 배의신
  • 06-02
  • 3869
그리스도인의 언어생활
  • 배의신
  • 06-02
  • 4228
839
작은 사랑이라도 실천해야 합니다. N새글
  • 늘푸른
  • 05-19
  • 19
838
관계 회복은 생명입니다.
  • 늘푸른
  • 05-12
  • 83
837
그리스도인의 영성
  • 늘푸른
  • 05-05
  • 138
836
라합의 용기 있는 믿음
  • 늘푸른
  • 04-28
  • 509

검색